본문 바로가기
[이영민의 이지민턴] 배드민턴 헤어핀 이렇게 해보세요

news [스페인마스터즈] 이용대-김기정, 국가대표 은퇴 후 첫 출전 국제대회에서 우승

페이지 정보

작성자배드민턴코리아 댓글 0건 작성일 2018-09-03 15:20

본문

[배드민턴코리아] 이용대-김기정(요넥스-삼성전기) 조가 국가대표 은퇴 후 처음으로 출전한 국제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.

 

-김 조는 2018바르셀로나스페인마스터즈(BWF BARCELONA SPAIN MASTERS 2018, 이하 스페인마스터즈) 남자복식에서 우승했다. 지난 8 28일부터 9 2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스페인마스터즈는 BWF 월드투어 슈퍼 300 등급의 대회로 총상금은 미화 15만 달러였다.

 

2일 열린 결승전에서 이-김 조는 마니퐁 종짓-보딘 이사라 조(태국) 2-0(21-13 21-17) 승리를 거뒀다. -김 조는 1게임 13-11에서 연속 4득점으로 승기를 잡았고, 2게임에서는 경기 중반 연속 6득점에 성공하며 21-17 승리를 거뒀다.

 

이번 스페인마스터즈는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등으로 인해 상위 랭커들이 빠졌지만 이-김 조는 2년만에 다시 출전한 첫 국제대회에서 우승하며 녹슬지 않은 기량을 과시했다. 이번 대회에서는 무실게임 퍼펙트 우승에도 성공했다.

 

이용대는 "기정이와 대표팀에서 오랜 기간 한솥밥을 먹어 서로 잘 알고 있다. 국제대회 출전이 가능해진 이후 틈나는 데로 함께 연습했다. 아직 부족하지만 시간이 갈수록 좋아지고 있다", "상위 랭커들이 빠진 대회였지만 국가대표 은퇴 후 첫 국제대회에서 우승해 기쁘다. 국제대회 출전이 본격화된 만큼 좋은 모습을 보이겠다"라고 소감을 전했다.

 

최근 국가대표 은퇴 선수들이 개인 자격으로 국제대회에 출전할 수 있는 길이 열리며 이-김 조는 스페인마스터즈에 출전할 수 있었다. 이용대, 김기정은 금주 귀국해 9 5일부터 열리는 전국가을철종별배드민턴선수권대회(강원 영월)에 출전한다. 가을철대회 이후에도 이-김 조는 꾸준히 국제대회에 출전할 예정이다.

 

<자료제공 = 요넥스코리아>

 

박성진 기자

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